위탁신부(委託新婦)_왕이 맡긴 아내 표지

위탁신부(委託新婦)_왕이 맡긴 아내

375명 보는 중
0개의 댓글

0

0

0

♥︎잘생긴데다가 그것(?)이 자신보다 더 큰 놈에게는 소중한 것을 맡기지마라!♥︎ “원하는 대로 해주면 너는 나에게 무엇을 주겠느냐?” “무엇을 원하십니까?” “이미 알고 있다는 눈빛이구나.” 동성에게 성욕을 느끼는 아르타스 왕국의 왕자 유리시온은 어느 날 여장을 하고 외진 성에서 갇혀 살아야 하는 동생 세브린을 만나 한눈에 반한다. 다행히도 그는 피를 나눈 사이는 아니었고, 유리시온이 왕이 되어 자신을 자유의 몸으로 만들어 준다면 그에게 자신을 취할 기회를 주겠다고 한다. 왕이 되어 세브린을 취하던 날, 유리시온은 그 약속을 온전히 지킬 수는 없다는 것을 깨닫고 소유하고 싶은 이를 잡아 둘 방도를 생각한다. 마침 스타인하우저 공작의 정체를 알고 있던 유리시온은 그를 협박하여 공주를 아내로 맞이하게 하고, 자신이 원하면 언제든지 취하러 갈 수 있도록 위탁을 강제한다. 하지만 무뚝뚝하기 그지 없는 공작과 태생이 살짝(?) 요망한 공주의 사이에는 묘한 기류가 생기는데...... *배경은 18세기 가상의 국가입니다.(유럽베이스) 복식, 과학 등 사회 수준이 해당 시기에 맞춰져 있습니다. *성인 대상 회차는 따로 19금 배지를 달아 업로드 합니다. (씬이 꽤 많습니다. ^^) *다소 강압적인 성관계 묘사가 있을 수 있습니다. 폭력의 수위가 높다고 생각하지는 않지만 불편한 분들은 주의 부탁드립니다. *ㅈㅂ드립이 가뭄에 콩 나듯 나올 수 있습니다. *타 플랫폼에서 연재한 작품입니다. 오타 수정 및 문장을 다듬어 재 연재 합니다. *표지 이미지 : 언스플래쉬의 저작권프리 파일을 이용해 작가가 직접 제작 * lovestruck8848@gmail.com #시대물 #궁정물 #서양풍 #왕족귀족 #짭근친 #미인수 #요망수 #다공일수지만다사정이있수 #무뚝뚝공 #대물공 #신데렐라공 #컴백공 #집착광공 #개아가공 #왕공 #취향이한결같공 #약피폐 #고수위

♥︎잘생긴데다가 그것(?)이 자신보다 더 큰 놈에게는 소중한 것을 맡기지마라!♥︎ “원하는 대로 해주면 너는 나에게 무엇을 주겠느냐?” “무엇을 원하십니까?” “이미 알고 있다는 눈빛이구나.” 동성에게 성욕을 느끼는 아르타스 왕국의 왕자 유리시온은 어느 날 여장을 하고 외진 성에서 갇혀 살아야 하는 동생 세브린을 만나 한눈에 반한다. 다행히도 그는 피를 나눈 사이는 아니었고, 유리시온이 왕이 되어 자신을 자유의 몸으로 만들어 준다면 그에게 자신을 취할 기회를 주겠다고 한다. 왕이 되어 세브린을 취하던 날, 유리시온은 그 약속을 온전히 지킬 수는 없다는 것을 깨닫고 소유하고 싶은 이를 잡아 둘 방도를 생각한다. 마침 스타인하우저 공작의 정체를 알고 있던 유리시온은 그를 협박하여 공주를 아내로 맞이하게 하고, 자신이 원하면 언제든지 취하러 갈 수 있도록 위탁을 강제한다. 하지만 무뚝뚝하기 그지 없는 공작과 태생이 살짝(?) 요망한 공주의 사이에는 묘한 기류가 생기는데...... *배경은 18세기 가상의 국가입니다.(유럽베이스) 복식, 과학 등 사회 수준이 해당 시기에 맞춰져 있습니다. *성인 대상 회차는 따로 19금 배지를 달아 업로드 합니다. (씬이 꽤 많습니다. ^^) *다소 강압적인 성관계 묘사가 있을 수 있습니다. 폭력의 수위가 높다고 생각하지는 않지만 불편한 분들은 주의 부탁드립니다. *ㅈㅂ드립이 가뭄에 콩 나듯 나올 수 있습니다. *타 플랫폼에서 연재한 작품입니다. 오타 수정 및 문장을 다듬어 재 연재 합니다. *표지 이미지 : 언스플래쉬의 저작권프리 파일을 이용해 작가가 직접 제작 * lovestruck8848@gmail.com #시대물 #궁정물 #서양풍 #왕족귀족 #짭근친 #미인수 #요망수 #다공일수지만다사정이있수 #무뚝뚝공 #대물공 #신데렐라공 #컴백공 #집착광공 #개아가공 #왕공 #취향이한결같공 #약피폐 #고수위

#궁정물#짭근친#서양풍#미인수#요망수#집착공#대물공#고수위#약피폐#왕족귀족

♥︎잘생긴데다가 그것(?)이 자신보다 더 큰 놈에게는 소중한 것을 맡기지마라!♥︎ “원하는 대로 해주면 너는 나에게 무엇을 주겠느냐?” “무엇을 원하십니까?” “이미 알고 있다는 눈빛이구나.” 동성에게 성욕을 느끼는 아르타스 왕국의 왕자 유리시온은 어느 날 여장을 하고 외진 성에서 갇혀 살아야 하는 동생 세브린을 만나 한눈에 반한다. 다행히도 그는 피를 나눈 사이는 아니었고, 유리시온이 왕이 되어 자신을 자유의 몸으로 만들어 준다면 그에게 자신을 취할 기회를 주겠다고 한다. 왕이 되어 세브린을 취하던 날, 유리시온은 그 약속을 온전히 지킬 수는 없다는 것을 깨닫고 소유하고 싶은 이를 잡아 둘 방도를 생각한다. 마침 스타인하우저 공작의 정체를 알고 있던 유리시온은 그를 협박하여 공주를 아내로 맞이하게 하고, 자신이 원하면 언제든지 취하러 갈 수 있도록 위탁을 강제한다. 하지만 무뚝뚝하기 그지 없는 공작과 태생이 살짝(?) 요망한 공주의 사이에는 묘한 기류가 생기는데...... *배경은 18세기 가상의 국가입니다.(유럽베이스) 복식, 과학 등 사회 수준이 해당 시기에 맞춰져 있습니다. *성인 대상 회차는 따로 19금 배지를 달아 업로드 합니다. (씬이 꽤 많습니다. ^^) *다소 강압적인 성관계 묘사가 있을 수 있습니다. 폭력의 수위가 높다고 생각하지는 않지만 불편한 분들은 주의 부탁드립니다. *ㅈㅂ드립이 가뭄에 콩 나듯 나올 수 있습니다. *타 플랫폼에서 연재한 작품입니다. 오타 수정 및 문장을 다듬어 재 연재 합니다. *표지 이미지 : 언스플래쉬의 저작권프리 파일을 이용해 작가가 직접 제작 * lovestruck8848@gmail.com #시대물 #궁정물 #서양풍 #왕족귀족 #짭근친 #미인수 #요망수 #다공일수지만다사정이있수 #무뚝뚝공 #대물공 #신데렐라공 #컴백공 #집착광공 #개아가공 #왕공 #취향이한결같공 #약피폐 #고수위

♥︎잘생긴데다가 그것(?)이 자신보다 더 큰 놈에게는 소중한 것을 맡기지마라!♥︎ “원하는 대로 해주면 너는 나에게 무엇을 주겠느냐?” “무엇을 원하십니까?” “이미 알고 있다는 눈빛이구나.” 동성에게 성욕을 느끼는 아르타스 왕국의 왕자 유리시온은 어느 날 여장을 하고 외진 성에서 갇혀 살아야 하는 동생 세브린을 만나 한눈에 반한다. 다행히도 그는 피를 나눈 사이는 아니었고, 유리시온이 왕이 되어 자신을 자유의 몸으로 만들어 준다면 그에게 자신을 취할 기회를 주겠다고 한다. 왕이 되어 세브린을 취하던 날, 유리시온은 그 약속을 온전히 지킬 수는 없다는 것을 깨닫고 소유하고 싶은 이를 잡아 둘 방도를 생각한다. 마침 스타인하우저 공작의 정체를 알고 있던 유리시온은 그를 협박하여 공주를 아내로 맞이하게 하고, 자신이 원하면 언제든지 취하러 갈 수 있도록 위탁을 강제한다. 하지만 무뚝뚝하기 그지 없는 공작과 태생이 살짝(?) 요망한 공주의 사이에는 묘한 기류가 생기는데...... *배경은 18세기 가상의 국가입니다.(유럽베이스) 복식, 과학 등 사회 수준이 해당 시기에 맞춰져 있습니다. *성인 대상 회차는 따로 19금 배지를 달아 업로드 합니다. (씬이 꽤 많습니다. ^^) *다소 강압적인 성관계 묘사가 있을 수 있습니다. 폭력의 수위가 높다고 생각하지는 않지만 불편한 분들은 주의 부탁드립니다. *ㅈㅂ드립이 가뭄에 콩 나듯 나올 수 있습니다. *타 플랫폼에서 연재한 작품입니다. 오타 수정 및 문장을 다듬어 재 연재 합니다. *표지 이미지 : 언스플래쉬의 저작권프리 파일을 이용해 작가가 직접 제작 * lovestruck8848@gmail.com #시대물 #궁정물 #서양풍 #왕족귀족 #짭근친 #미인수 #요망수 #다공일수지만다사정이있수 #무뚝뚝공 #대물공 #신데렐라공 #컴백공 #집착광공 #개아가공 #왕공 #취향이한결같공 #약피폐 #고수위

회차 0
댓글 0
1화부터
최신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