후궁암투물에서 환관으로 살아남기 표지

후궁암투물에서 환관으로 살아남기

191명 보는 중
0개의 댓글

0

0

0

후궁암투물 BL 소설 속 환관이 되었다. 온갖 모략과 암투가 오가는 황제의 궁. 후궁을 암살하러 잠입한 살수에게 칼을 맞아 죽는 것은 일상이요, 독을 대신 먹고 죽기까지. 심지어 지뢰가 설치된 후원에 심부름을 가라고? 그러다가 지뢰 밟고 죽으면? 뭐? 이것이 황궁의 법도다?! …살려주세요. 여기 죄없는 환관이 갇혔어요. 그런데, 이 미친 황궁에서 살아남다 보니 소설 속 인물들이 내게 다가오기 시작한다. “이 아해는 절대 폐하께 드릴 수 없습니다.” 연해지존이라 불렸던 상황上皇부터, “짐은 황자였을 시절부터 너를 눈여겨 보았다.” 어느새 쑥쑥 커서 날 잡아먹으려 하는 황제. 그리고…. “무림맹과 황실은 관여하지 않는 것이 원칙이온데, 전란을 일으켜서라도 그대를 빼앗고 싶습니다.” 야! 관무불가침 깨지 마, 이 말코도사야! 점점 나를 둘러싼 상황이 이상하게 흘러가기 시작한다. …그래도 난 아직 달려있다. 힘내자! #책빙의 #동양풍 #가상시대물 #연하공 #미남공 #역키잡 #착각계 #연상수 #능력수 #미인수 #연기수 #다공일수는 아닌데 그냥 수의 능력을 탐내는 인물들이 많음 *작품 문의: moriarty120120@gmail.com *표지: 이모리님 커미션

후궁암투물 BL 소설 속 환관이 되었다. 온갖 모략과 암투가 오가는 황제의 궁. 후궁을 암살하러 잠입한 살수에게 칼을 맞아 죽는 것은 일상이요, 독을 대신 먹고 죽기까지. 심지어 지뢰가 설치된 후원에 심부름을 가라고? 그러다가 지뢰 밟고 죽으면? 뭐? 이것이 황궁의 법도다?! …살려주세요. 여기 죄없는 환관이 갇혔어요. 그런데, 이 미친 황궁에서 살아남다 보니 소설 속 인물들이 내게 다가오기 시작한다. “이 아해는 절대 폐하께 드릴 수 없습니다.” 연해지존이라 불렸던 상황上皇부터, “짐은 황자였을 시절부터 너를 눈여겨 보았다.” 어느새 쑥쑥 커서 날 잡아먹으려 하는 황제. 그리고…. “무림맹과 황실은 관여하지 않는 것이 원칙이온데, 전란을 일으켜서라도 그대를 빼앗고 싶습니다.” 야! 관무불가침 깨지 마, 이 말코도사야! 점점 나를 둘러싼 상황이 이상하게 흘러가기 시작한다. …그래도 난 아직 달려있다. 힘내자! #책빙의 #동양풍 #가상시대물 #연하공 #미남공 #역키잡 #착각계 #연상수 #능력수 #미인수 #연기수 #다공일수는 아닌데 그냥 수의 능력을 탐내는 인물들이 많음 *작품 문의: moriarty120120@gmail.com *표지: 이모리님 커미션

후궁암투물 BL 소설 속 환관이 되었다. 온갖 모략과 암투가 오가는 황제의 궁. 후궁을 암살하러 잠입한 살수에게 칼을 맞아 죽는 것은 일상이요, 독을 대신 먹고 죽기까지. 심지어 지뢰가 설치된 후원에 심부름을 가라고? 그러다가 지뢰 밟고 죽으면? 뭐? 이것이 황궁의 법도다?! …살려주세요. 여기 죄없는 환관이 갇혔어요. 그런데, 이 미친 황궁에서 살아남다 보니 소설 속 인물들이 내게 다가오기 시작한다. “이 아해는 절대 폐하께 드릴 수 없습니다.” 연해지존이라 불렸던 상황上皇부터, “짐은 황자였을 시절부터 너를 눈여겨 보았다.” 어느새 쑥쑥 커서 날 잡아먹으려 하는 황제. 그리고…. “무림맹과 황실은 관여하지 않는 것이 원칙이온데, 전란을 일으켜서라도 그대를 빼앗고 싶습니다.” 야! 관무불가침 깨지 마, 이 말코도사야! 점점 나를 둘러싼 상황이 이상하게 흘러가기 시작한다. …그래도 난 아직 달려있다. 힘내자! #책빙의 #동양풍 #가상시대물 #연하공 #미남공 #역키잡 #착각계 #연상수 #능력수 #미인수 #연기수 #다공일수는 아닌데 그냥 수의 능력을 탐내는 인물들이 많음 *작품 문의: moriarty120120@gmail.com *표지: 이모리님 커미션

후궁암투물 BL 소설 속 환관이 되었다. 온갖 모략과 암투가 오가는 황제의 궁. 후궁을 암살하러 잠입한 살수에게 칼을 맞아 죽는 것은 일상이요, 독을 대신 먹고 죽기까지. 심지어 지뢰가 설치된 후원에 심부름을 가라고? 그러다가 지뢰 밟고 죽으면? 뭐? 이것이 황궁의 법도다?! …살려주세요. 여기 죄없는 환관이 갇혔어요. 그런데, 이 미친 황궁에서 살아남다 보니 소설 속 인물들이 내게 다가오기 시작한다. “이 아해는 절대 폐하께 드릴 수 없습니다.” 연해지존이라 불렸던 상황上皇부터, “짐은 황자였을 시절부터 너를 눈여겨 보았다.” 어느새 쑥쑥 커서 날 잡아먹으려 하는 황제. 그리고…. “무림맹과 황실은 관여하지 않는 것이 원칙이온데, 전란을 일으켜서라도 그대를 빼앗고 싶습니다.” 야! 관무불가침 깨지 마, 이 말코도사야! 점점 나를 둘러싼 상황이 이상하게 흘러가기 시작한다. …그래도 난 아직 달려있다. 힘내자! #책빙의 #동양풍 #가상시대물 #연하공 #미남공 #역키잡 #착각계 #연상수 #능력수 #미인수 #연기수 #다공일수는 아닌데 그냥 수의 능력을 탐내는 인물들이 많음 *작품 문의: moriarty120120@gmail.com *표지: 이모리님 커미션

회차 0
댓글 0
1화부터
최신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