유일의 그대

380명 보는 중
0개의 댓글

0

·

0

·

39

“내 처음을 가져갔으면 책임은 져야지.” “...네?” 이게 무슨 뜬금없는 소리냐고 따지고 싶었으나 그러기엔 그날 밤의 일이 너무나 선명했다. 정말 제 예상엔 없던 일이었다. 그러니 어떻게 짐작이나 할 수 있었을까. 연애만 했다 하면 안 좋은 끝을 맞이하던 제 인생에 이런 변수가 나타나리라는 것을. “나는 류 비서가 처음입니다.” 연애를 해 본 적도, 연애에 관심을 가져 본 적도 없다는 지아의 상사 정시훈. 그런 그가 지아를 향해 거침없이 다가오기 시작했다. 이유야 간단했다. 제 모든 처음이 지아였으니까. “내가 처음은 아니어도 마지막은 될 수 있는 거 아니에요? 나는 그러고 싶은데.” 어쩌다 시작된 두 사람의 관계는 어디로 흘러가게 될까? 메일: writermf15@gmail.com

“내 처음을 가져갔으면 책임은 져야지.” “...네?” 이게 무슨 뜬금없는 소리냐고 따지고 싶었으나 그러기엔 그날 밤의 일이 너무나 선명했다. 정말 제 예상엔 없던 일이었다. 그러니 어떻게 짐작이나 할 수 있었을까. 연애만 했다 하면 안 좋은 끝을 맞이하던 제 인생에 이런 변수가 나타나리라는 것을. “나는 류 비서가 처음입니다.” 연애를 해 본 적도, 연애에 관심을 가져 본 적도 없다는 지아의 상사 정시훈. 그런 그가 지아를 향해 거침없이 다가오기 시작했다. 이유야 간단했다. 제 모든 처음이 지아였으니까. “내가 처음은 아니어도 마지막은 될 수 있는 거 아니에요? 나는 그러고 싶은데.” 어쩌다 시작된 두 사람의 관계는 어디로 흘러가게 될까? 메일: writermf15@gmail.com

다정남직진남다정녀달달한비서물사내연애
회차 0
댓글 0
이멋공 0
롤링 0
1화부터
최신순
loadin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