그에게 안기는 미친 짓 (4월 6일 리디에서 런칭합니다)

2,501명 보는 중
177개의 댓글

0

·

0

·

556

“내가 처음부터 끝까지, 하나하나 가르쳐 줄게. 넌 진짜 가르칠 게 많다. 키스부터 배우자.” 세준이 달뜬 눈을 한 채 은솔을 바라보며 말했다. 말과 달리 눈에는 열감이 가득했다. 은솔은 저도 모르게 고개를 끄덕였다. 키스도 잘하고 섹스도 잘하는 사람이 되고 싶었다. 스무 살에 만난 어른, 세준과 몸으로 배우는 데 동의하고 말았다. 호텔로 자리를 옮겨 처음 만난 지세준과 밤을 보냈다. 후회하지는 않지만, 다시 만나는 데 고민이 많아 그에게 연락하지 못했다. 그러자 세준이 학교에 찾아와 계약을 들먹이며 따졌다. “왜 생각해야 하지? 우린 분명 구두지만 계약한 거 아닌가? 지금은 생각보다 실천할 때라고 보는데. 혹시 그날 밤 섹스가 마음에 들지 않았어?” 끌려가듯 관계가 이어졌다. 은솔은 세준이 몸만 원한다고 생각했고, 그는 그걸 입증하듯 비싼 선물을 안겨줬다. 모두 은솔이 원하지 않는 것들이었다. 심란한 마음에 그의 곁을 떠났다. 다른 마음이 생기기 전에 관계를 끝내고 싶었다. 하지만 세준은 그럴 생각이 없었다. 은솔의 모든 것을 통째로 삼켜 곁에 둬야 했다. 머리카락 하나도 놓칠 수 없었다. (나이차 커플)

“내가 처음부터 끝까지, 하나하나 가르쳐 줄게. 넌 진짜 가르칠 게 많다. 키스부터 배우자.” 세준이 달뜬 눈을 한 채 은솔을 바라보며 말했다. 말과 달리 눈에는 열감이 가득했다. 은솔은 저도 모르게 고개를 끄덕였다. 키스도 잘하고 섹스도 잘하는 사람이 되고 싶었다. 스무 살에 만난 어른, 세준과 몸으로 배우는 데 동의하고 말았다. 호텔로 자리를 옮겨 처음 만난 지세준과 밤을 보냈다. 후회하지는 않지만, 다시 만나는 데 고민이 많아 그에게 연락하지 못했다. 그러자 세준이 학교에 찾아와 계약을 들먹이며 따졌다. “왜 생각해야 하지? 우린 분명 구두지만 계약한 거 아닌가? 지금은 생각보다 실천할 때라고 보는데. 혹시 그날 밤 섹스가 마음에 들지 않았어?” 끌려가듯 관계가 이어졌다. 은솔은 세준이 몸만 원한다고 생각했고, 그는 그걸 입증하듯 비싼 선물을 안겨줬다. 모두 은솔이 원하지 않는 것들이었다. 심란한 마음에 그의 곁을 떠났다. 다른 마음이 생기기 전에 관계를 끝내고 싶었다. 하지만 세준은 그럴 생각이 없었다. 은솔의 모든 것을 통째로 삼켜 곁에 둬야 했다. 머리카락 하나도 놓칠 수 없었다. (나이차 커플)

현대물첫사랑유혹남신파후회남다정남능력남계략남재벌남소유욕
회차 21
댓글 177
이멋공 0
롤링 0
1화부터
최신순
loadin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