열여덟 맥락의 이해

730명 보는 중
52개의 댓글

0

·

0

·

97

#청게물 #성장물 #능력수 #자높수 #원앤온리 #능글공 #강공 #츤데레공 #1인칭시점 #수시점 #학원물 [#만만히보지말것!! <범생이 김이안>열여덟, 맥락 없이 쏟아지는 온갖 불행에 끝까지 맞서 싸우다! 단, 비열하지도 비겁하지도 않게! 김이안의 사랑과 우정을 찾아가는 눈물겨운 성장 스토리.] *공: 이재원(18) – ‘연암고 홍장미.’ 한때 프로배구선수로 빠질 뻔한 연암중 배구부 소속. 큰 키에 잘 다녀진 근육, 풀파워 주먹은 덤. 잘생겼지만 못된 얼굴로 자연스럽게 연암고 피라미드의 꼭대기 자리를 차지한다. 반장이자 ‘연암고 백장미’인 박중하와는 단짝이다. 반에서 일어나는 일에는 큰 관심이 없다. 자기보다 성적이 조금 더 좋은 김이안이 교실에서의 외로운 전쟁을 치르는 것을 무심히 지켜본다. *수: 김이안(18) - ‘연암고 평범한 개미 1.’ 작고 흰 얼굴에 붉은 입술, 흑발이다. 176cm에 겉으로는 연약해 보이지만 벗겨 놓으면 꽤 자잘한 근육질에 10년간 주짓수를 연마해왔다. 1학년 때 전교 1등이었고 성적 라이벌인 두 장미와 엎치락뒤치락한다. 공부만 아는 조용한 범생이를 자처했던 그가 2학년에 올라와서는 매번 폭풍의 중심에 선다. 지친다. 그러나 끝까지 버틸 것이다. 열여덟, 맥락 없이 쏟아지는 모든 불행에 끝까지 지지 않을 것이다. - “천천히, 다시 행복해지면 돼.” 머릿속으로 이해할 수 없는 감정들이 우리들의 침묵 사이에서 심장을 파고 들었다. 어떻게 해야 좋을지 모를 정도로 나는 이 녀석에게 빠져들고 있었다. *열여덟 맥락의 이해: 월/수/금 자정에 연재(+가끔 일요일도!) *맥락 없이 아무 말이나 댓글에 남기지 말깅. ton486hot@naver.com

#청게물 #성장물 #능력수 #자높수 #원앤온리 #능글공 #강공 #츤데레공 #1인칭시점 #수시점 #학원물 [#만만히보지말것!! <범생이 김이안>열여덟, 맥락 없이 쏟아지는 온갖 불행에 끝까지 맞서 싸우다! 단, 비열하지도 비겁하지도 않게! 김이안의 사랑과 우정을 찾아가는 눈물겨운 성장 스토리.] *공: 이재원(18) – ‘연암고 홍장미.’ 한때 프로배구선수로 빠질 뻔한 연암중 배구부 소속. 큰 키에 잘 다녀진 근육, 풀파워 주먹은 덤. 잘생겼지만 못된 얼굴로 자연스럽게 연암고 피라미드의 꼭대기 자리를 차지한다. 반장이자 ‘연암고 백장미’인 박중하와는 단짝이다. 반에서 일어나는 일에는 큰 관심이 없다. 자기보다 성적이 조금 더 좋은 김이안이 교실에서의 외로운 전쟁을 치르는 것을 무심히 지켜본다. *수: 김이안(18) - ‘연암고 평범한 개미 1.’ 작고 흰 얼굴에 붉은 입술, 흑발이다. 176cm에 겉으로는 연약해 보이지만 벗겨 놓으면 꽤 자잘한 근육질에 10년간 주짓수를 연마해왔다. 1학년 때 전교 1등이었고 성적 라이벌인 두 장미와 엎치락뒤치락한다. 공부만 아는 조용한 범생이를 자처했던 그가 2학년에 올라와서는 매번 폭풍의 중심에 선다. 지친다. 그러나 끝까지 버틸 것이다. 열여덟, 맥락 없이 쏟아지는 모든 불행에 끝까지 지지 않을 것이다. - “천천히, 다시 행복해지면 돼.” 머릿속으로 이해할 수 없는 감정들이 우리들의 침묵 사이에서 심장을 파고 들었다. 어떻게 해야 좋을지 모를 정도로 나는 이 녀석에게 빠져들고 있었다. *열여덟 맥락의 이해: 월/수/금 자정에 연재(+가끔 일요일도!) *맥락 없이 아무 말이나 댓글에 남기지 말깅. ton486hot@naver.com

청게물성장물능력수자높수학원물일상물강공능글공츤데레공1인칭시점
회차 10
댓글 52
이멋공 0
롤링 0
1화부터
최신순
loadin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