역하렘 속 악녀로 살아남는 방법

1,815명 보는 중
188개의 댓글

0

·

0

·

159

“나는 내가 원한 걸 단 한 번도 갖지 못한 적이 없어. 이번이라고 다를 거 같아?” 자신의 사랑에 보답 받지 못하자 타오르는 질투심에 눈이 멀어 여주를 잔인하게 살해한 희대의 악녀. ‘로제타 오드 벨루치아’ 이야기의 끝, 모든 것을 잃은 로제타는 사지가 갈기갈기 찢긴 채 산 짐승의 밥으로 버려지는 끔찍한 최후를 맞는다. 환생은 물론 회귀도 할 수 없도록 영혼까지 소멸된 채로. 아…… 그러니까 내가 그런 악녀한테 빙의했단 거지? *** 돈 많은 악녀의 삶? 오히려 좋다 이거야. 하지만 그것도 살아 있어야 가능한 일이잖아? 격정 로맨스고 나발이고 이대로 죽을 수 없었던 로제타는 살아남기 위해 가장 근본적인 문제부터 해결하기로 했다. 우선 자신의 하녀로 있던 여주를 해고 시켰다. 남주를 미행하던 사람들을 없애고, 매일 협박 편지를 보내는 것도 멈췄으며 과한 선물 공세도 끊었다. 이제 행복한 악녀 라이프를 즐기면 될 줄 알았는데…… 빌어먹을, 세상이 왜 이 모양 이 꼴이야? “아가씨 곁에 있을 수 있다면 무슨 짓이든 할게요. 그러니까…… 절 묶으시고 원하는 대로 하세요.” 찾아오지 말라는 한 마디에 눈물을 글썽이며 튼튼한 끈을 내어주는 여주(?)와. “거래를 할 때는 그에 걸맞는 정성을 보여야지. 우선 그 거슬리는 드레스부터 벗는 게 좋겠군.” 이상한 집착 증세를 보이며 목 끝까지 채운 단추를 풀어내리는 남주. “로제타. 흐읏, 이제 허락해줘.” 잔뜩 부푼 바지를 적시며 애원하는 귀여운(?) 반려견까지. 정말 환장하겠다. 표지-artvee

“나는 내가 원한 걸 단 한 번도 갖지 못한 적이 없어. 이번이라고 다를 거 같아?” 자신의 사랑에 보답 받지 못하자 타오르는 질투심에 눈이 멀어 여주를 잔인하게 살해한 희대의 악녀. ‘로제타 오드 벨루치아’ 이야기의 끝, 모든 것을 잃은 로제타는 사지가 갈기갈기 찢긴 채 산 짐승의 밥으로 버려지는 끔찍한 최후를 맞는다. 환생은 물론 회귀도 할 수 없도록 영혼까지 소멸된 채로. 아…… 그러니까 내가 그런 악녀한테 빙의했단 거지? *** 돈 많은 악녀의 삶? 오히려 좋다 이거야. 하지만 그것도 살아 있어야 가능한 일이잖아? 격정 로맨스고 나발이고 이대로 죽을 수 없었던 로제타는 살아남기 위해 가장 근본적인 문제부터 해결하기로 했다. 우선 자신의 하녀로 있던 여주를 해고 시켰다. 남주를 미행하던 사람들을 없애고, 매일 협박 편지를 보내는 것도 멈췄으며 과한 선물 공세도 끊었다. 이제 행복한 악녀 라이프를 즐기면 될 줄 알았는데…… 빌어먹을, 세상이 왜 이 모양 이 꼴이야? “아가씨 곁에 있을 수 있다면 무슨 짓이든 할게요. 그러니까…… 절 묶으시고 원하는 대로 하세요.” 찾아오지 말라는 한 마디에 눈물을 글썽이며 튼튼한 끈을 내어주는 여주(?)와. “거래를 할 때는 그에 걸맞는 정성을 보여야지. 우선 그 거슬리는 드레스부터 벗는 게 좋겠군.” 이상한 집착 증세를 보이며 목 끝까지 채운 단추를 풀어내리는 남주. “로제타. 흐읏, 이제 허락해줘.” 잔뜩 부푼 바지를 적시며 애원하는 귀여운(?) 반려견까지. 정말 환장하겠다. 표지-artvee

무심녀유혹녀능력녀직찹남대형견남까칠남계략남순진남조신남역하렘
회차 14
댓글 188
이멋공 0
롤링 0
1화부터
최신순
loadin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