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이코 형제들 사이에서 살아남기

1,531명 보는 중
214개의 댓글

0

·

0

·

179

"그동안 찾으러다녔는데... 기껏 숨은 곳이 내 동생의 품이었습니까?" 청혼을 거절하고 도망쳤는데 눈이 돌아버린 구남친이 일년만에 나를 찾아왔다. 미련이 철철 넘치는 채로. “분명 우리 사이는 끝났다고 말했잖아요.“ "살려준 은혜도 모르고 배덕하게 굴지마십시오. 그때 당신을 사냥하지 않은 걸 후회할 것 같으니까. " 일라이저가 피 묻혔던 손으로 내 목을 스치듯 어루만졌다. 그가 굳은 나를 뜯어보며 은근한 투로 물었다. "내 말 무슨 뜻인지 알겠어, 캐서린?“ *** 악몽에서 구해줬더니 내게 집착하는 남자, 마테오와 썸을 타기 시작했다. 그런데 알고보니 그는 구남친의 동생이었다. "난 살면서 모든 걸 형한테 먼저 내어줬어. 근데 이번만큼은 양보 못할 것 같아." 술을 진탕 마신 뒤에 익숙한 집에서 눈을 뜬 나는 그 사실을 알고 다시금 도망치려 하는데... "캣. 나의 허니달링이 되어줄래?“ ”…허니? 어제는 단지 하룻밤 실수였어.“ “네가 원하는 건 뭐든 도울게. 지금 쥔 이 목줄, 단단히 잡고 이용하면 돼.“ 거처를 잃은 내게 마테오가 거절할 수 없을 달콤한 제안을 해온다. 언제까지 나는 두 형제와 아슬한 관계를 이어갈까? #고상하게 돌은 형 #대놓고 돌은 아우 #고래들 싸움에 등터지는 여주 #집착남 #후회남 #오만남 #햇살여주 #무심여주#능력여주 #도망여주 #오해물 chosh800@naver.com

"그동안 찾으러다녔는데... 기껏 숨은 곳이 내 동생의 품이었습니까?" 청혼을 거절하고 도망쳤는데 눈이 돌아버린 구남친이 일년만에 나를 찾아왔다. 미련이 철철 넘치는 채로. “분명 우리 사이는 끝났다고 말했잖아요.“ "살려준 은혜도 모르고 배덕하게 굴지마십시오. 그때 당신을 사냥하지 않은 걸 후회할 것 같으니까. " 일라이저가 피 묻혔던 손으로 내 목을 스치듯 어루만졌다. 그가 굳은 나를 뜯어보며 은근한 투로 물었다. "내 말 무슨 뜻인지 알겠어, 캐서린?“ *** 악몽에서 구해줬더니 내게 집착하는 남자, 마테오와 썸을 타기 시작했다. 그런데 알고보니 그는 구남친의 동생이었다. "난 살면서 모든 걸 형한테 먼저 내어줬어. 근데 이번만큼은 양보 못할 것 같아." 술을 진탕 마신 뒤에 익숙한 집에서 눈을 뜬 나는 그 사실을 알고 다시금 도망치려 하는데... "캣. 나의 허니달링이 되어줄래?“ ”…허니? 어제는 단지 하룻밤 실수였어.“ “네가 원하는 건 뭐든 도울게. 지금 쥔 이 목줄, 단단히 잡고 이용하면 돼.“ 거처를 잃은 내게 마테오가 거절할 수 없을 달콤한 제안을 해온다. 언제까지 나는 두 형제와 아슬한 관계를 이어갈까? #고상하게 돌은 형 #대놓고 돌은 아우 #고래들 싸움에 등터지는 여주 #집착남 #후회남 #오만남 #햇살여주 #무심여주#능력여주 #도망여주 #오해물 chosh800@naver.com

또라이남주햇살여주무심여주후회남주능력여주킬러남주집착남주도망여주섹텐오해물
회차 10
댓글 214
이멋공 0
롤링 0
1화부터
최신순
loadin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