구원

117명 보는 중
6개의 댓글

0

·

0

·

16

부모님을 여의고 아픈 할머니를 모시며 힘겹게 하루하루를 버텨나가는 재이 앞에 느닷없이 한 아저씨가 나타났다. 우는 아이도 얼굴을 보면 울음을 그칠 만큼 험상궂게 잘생긴 아저씨. 그는 재이에게 구원일까, 또다른 재앙일까. “…미안하다.” 어느날 태하는 무의식중에 재이를 암살자로 착각해 그의 목을 졸라버리고, 재이는 기절하고 만다. 그날 이후 재이는 태하를 두려워해 피해다니고, 태하는 그런 재이에게 못내 미안해 키다리 아저씨를 자처한다. . . . 옅은 분홍빛으로 물든 꽃잎이 휘날린다. 코끝을 간질거리는 내음이 꽃향기인지 재이의 향인지 알 수 없어 태하는 정신이 아찔해졌다. “아저씨는 저한테… 구원이에요.” 봄꽃처럼 안겨드는 재이를 끌어안으며 태하는 한숨처럼 미소지었다. *공-한태하(3?): 대광 건설 이사. 갑작스러운 오른팔의 배신과 형의 견제로 삶에 대한 모든 의욕을 잃어버렸다. 은신처로 삼은 금명 빌라에서 봄꽃을 닮은 재이를 만난 후 잃었던 삶의 목적을 되찾는다. *수-윤재이(20): 금명 빌라 반지하에서 아픈 할머니를 모시고 사는 청년. 찢어지게 가난한 형편에 대학은 꿈도 꾸지 못했다. 할머니가 보이스피싱을 당해 얻게 된 사채빚으로 열심히 살아도 삶이 구렁텅이로 빠져든다. 그런 와중 구원자인 아저씨를 만나 삶의 희망을 얻는다. #현대물 #일공일수 #구원물 #조폭공 #미남공 #아저씨공 #수한정다정해지공 #미인수 #한품수 #헌신수 #상처수 #무서운아저씨가점점좋아지수

부모님을 여의고 아픈 할머니를 모시며 힘겹게 하루하루를 버텨나가는 재이 앞에 느닷없이 한 아저씨가 나타났다. 우는 아이도 얼굴을 보면 울음을 그칠 만큼 험상궂게 잘생긴 아저씨. 그는 재이에게 구원일까, 또다른 재앙일까. “…미안하다.” 어느날 태하는 무의식중에 재이를 암살자로 착각해 그의 목을 졸라버리고, 재이는 기절하고 만다. 그날 이후 재이는 태하를 두려워해 피해다니고, 태하는 그런 재이에게 못내 미안해 키다리 아저씨를 자처한다. . . . 옅은 분홍빛으로 물든 꽃잎이 휘날린다. 코끝을 간질거리는 내음이 꽃향기인지 재이의 향인지 알 수 없어 태하는 정신이 아찔해졌다. “아저씨는 저한테… 구원이에요.” 봄꽃처럼 안겨드는 재이를 끌어안으며 태하는 한숨처럼 미소지었다. *공-한태하(3?): 대광 건설 이사. 갑작스러운 오른팔의 배신과 형의 견제로 삶에 대한 모든 의욕을 잃어버렸다. 은신처로 삼은 금명 빌라에서 봄꽃을 닮은 재이를 만난 후 잃었던 삶의 목적을 되찾는다. *수-윤재이(20): 금명 빌라 반지하에서 아픈 할머니를 모시고 사는 청년. 찢어지게 가난한 형편에 대학은 꿈도 꾸지 못했다. 할머니가 보이스피싱을 당해 얻게 된 사채빚으로 열심히 살아도 삶이 구렁텅이로 빠져든다. 그런 와중 구원자인 아저씨를 만나 삶의 희망을 얻는다. #현대물 #일공일수 #구원물 #조폭공 #미남공 #아저씨공 #수한정다정해지공 #미인수 #한품수 #헌신수 #상처수 #무서운아저씨가점점좋아지수

현대물쌍방구원나이차이조폭공햇살수
회차 3
댓글 6
이멋공 0
롤링 0
1화부터
최신순
loadin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