밤엔 달이 뜬다

80명 보는 중
3개의 댓글

18

·

5

·

12

오래전 자신이 떠난 그곳에 잠시 돌아온 준영이 처음으로 마주한건 이수였다. 그 아이는 항상 어두운 제 삶을 비춰주는 달이였고, 여전히 자신의 밤을 밝혀주는 달이였다. "윤준영.." "..." "윤준영 맞지?" "..누구시죠?" "모르는척 해도 돼 대신 3번만 봐줄거야 3번만 참아줄거니까 그 이후에도 모르는 척 하면 죽을 줄 알아" 여전히 차이수는 자신에게 3번의 기회를 주는 척 3개의 목숨만 줬다. 그날 이후 어둠만 있던 내 밤에 달이 떴다 .

오래전 자신이 떠난 그곳에 잠시 돌아온 준영이 처음으로 마주한건 이수였다. 그 아이는 항상 어두운 제 삶을 비춰주는 달이였고, 여전히 자신의 밤을 밝혀주는 달이였다. "윤준영.." "..." "윤준영 맞지?" "..누구시죠?" "모르는척 해도 돼 대신 3번만 봐줄거야 3번만 참아줄거니까 그 이후에도 모르는 척 하면 죽을 줄 알아" 여전히 차이수는 자신에게 3번의 기회를 주는 척 3개의 목숨만 줬다. 그날 이후 어둠만 있던 내 밤에 달이 떴다 .

현대물학원물다정남짝사랑남직진녀성장물순정남
회차 2
댓글 3
이멋공 0
롤링 0
1화부터
최신순
loadin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