그 폭군의 해피엔딩 표지

그 폭군의 해피엔딩

6,582명 보는 중
0개의 댓글

0

0

0

[서양판타지, 오메가버스, 수한정 능글다정공x오만지랄까칠병약수] 미인은 팔자가 사납고 복이 없다고 했는가? 예르넨 헬리오만큼 그 말에 들어맞는 사람은 아마 없을 것이다. 그는 황제의 금지옥엽 막내황자로 태어나 모든 이들에게 사랑받는 영예로운 유년 시절을 보냈다. 그러니까… 14살까지는 말이다. 오메가로 발현하지 못한 예르넨은 황제 내외의 서거 후 배다른 형제에 의해 감금되고, 윤간을 당하며 비참한 삶을 산다. 이후 형제들을 죽이고 폭군이 된 그는, 그토록 사랑했고 그리워했으나 이제는 그를 증오하는 약혼자의 얼굴을 보며 자결한다. 모든 이들은 폭군의 죽음을 기꺼워했고, 한 많은 예르넨 헬리오의 삶은 그렇게 막을 내린다. 허나, 신의 농간이었을까? 예르넨은 또 다른 황족의 몸으로 눈을 뜬다. *** “도련님께서 깨어나셨습니다!” 골이 절로 울릴 정도로 짜증 나는 목소리들이었다. “도, 도련님, 움직이시면 안 돼요!” ‘씹, 도련님이라는 녀석은 어딨는 거야? 저놈 입 좀 막지 않고.’ *** 그토록 바라던 오메가의 형질도, 사랑하는 약혼자도 다시 얻게 된 예르넨. 두 번째 생애에서는 과연 해피엔딩을 손에 넣을 수 있을까? #베타->오메가수 #황제->황후수 #군림수 #폭군수 #굴림수 #알파공 #북부대공->황제공 #상처공 #피폐물 #고수위 #임신튀 #수시점70 #공시점30 + 빙의 전 피폐물, 빙의 후 찌통 한 스푼 로코.

[서양판타지, 오메가버스, 수한정 능글다정공x오만지랄까칠병약수] 미인은 팔자가 사납고 복이 없다고 했는가? 예르넨 헬리오만큼 그 말에 들어맞는 사람은 아마 없을 것이다. 그는 황제의 금지옥엽 막내황자로 태어나 모든 이들에게 사랑받는 영예로운 유년 시절을 보냈다. 그러니까… 14살까지는 말이다. 오메가로 발현하지 못한 예르넨은 황제 내외의 서거 후 배다른 형제에 의해 감금되고, 윤간을 당하며 비참한 삶을 산다. 이후 형제들을 죽이고 폭군이 된 그는, 그토록 사랑했고 그리워했으나 이제는 그를 증오하는 약혼자의 얼굴을 보며 자결한다. 모든 이들은 폭군의 죽음을 기꺼워했고, 한 많은 예르넨 헬리오의 삶은 그렇게 막을 내린다. 허나, 신의 농간이었을까? 예르넨은 또 다른 황족의 몸으로 눈을 뜬다. *** “도련님께서 깨어나셨습니다!” 골이 절로 울릴 정도로 짜증 나는 목소리들이었다. “도, 도련님, 움직이시면 안 돼요!” ‘씹, 도련님이라는 녀석은 어딨는 거야? 저놈 입 좀 막지 않고.’ *** 그토록 바라던 오메가의 형질도, 사랑하는 약혼자도 다시 얻게 된 예르넨. 두 번째 생애에서는 과연 해피엔딩을 손에 넣을 수 있을까? #베타->오메가수 #황제->황후수 #군림수 #폭군수 #굴림수 #알파공 #북부대공->황제공 #상처공 #피폐물 #고수위 #임신튀 #수시점70 #공시점30 + 빙의 전 피폐물, 빙의 후 찌통 한 스푼 로코.

#고수위#굴림수#까칠수#능글공#상처공#서양판타지#오메가버스#폭군수#피폐물#하드코어
출간되어 공지, 각 회차는 작가의 한마디, 댓글만 볼 수 있는 작품이에요.

[서양판타지, 오메가버스, 수한정 능글다정공x오만지랄까칠병약수] 미인은 팔자가 사납고 복이 없다고 했는가? 예르넨 헬리오만큼 그 말에 들어맞는 사람은 아마 없을 것이다. 그는 황제의 금지옥엽 막내황자로 태어나 모든 이들에게 사랑받는 영예로운 유년 시절을 보냈다. 그러니까… 14살까지는 말이다. 오메가로 발현하지 못한 예르넨은 황제 내외의 서거 후 배다른 형제에 의해 감금되고, 윤간을 당하며 비참한 삶을 산다. 이후 형제들을 죽이고 폭군이 된 그는, 그토록 사랑했고 그리워했으나 이제는 그를 증오하는 약혼자의 얼굴을 보며 자결한다. 모든 이들은 폭군의 죽음을 기꺼워했고, 한 많은 예르넨 헬리오의 삶은 그렇게 막을 내린다. 허나, 신의 농간이었을까? 예르넨은 또 다른 황족의 몸으로 눈을 뜬다. *** “도련님께서 깨어나셨습니다!” 골이 절로 울릴 정도로 짜증 나는 목소리들이었다. “도, 도련님, 움직이시면 안 돼요!” ‘씹, 도련님이라는 녀석은 어딨는 거야? 저놈 입 좀 막지 않고.’ *** 그토록 바라던 오메가의 형질도, 사랑하는 약혼자도 다시 얻게 된 예르넨. 두 번째 생애에서는 과연 해피엔딩을 손에 넣을 수 있을까? #베타->오메가수 #황제->황후수 #군림수 #폭군수 #굴림수 #알파공 #북부대공->황제공 #상처공 #피폐물 #고수위 #임신튀 #수시점70 #공시점30 + 빙의 전 피폐물, 빙의 후 찌통 한 스푼 로코.

[서양판타지, 오메가버스, 수한정 능글다정공x오만지랄까칠병약수] 미인은 팔자가 사납고 복이 없다고 했는가? 예르넨 헬리오만큼 그 말에 들어맞는 사람은 아마 없을 것이다. 그는 황제의 금지옥엽 막내황자로 태어나 모든 이들에게 사랑받는 영예로운 유년 시절을 보냈다. 그러니까… 14살까지는 말이다. 오메가로 발현하지 못한 예르넨은 황제 내외의 서거 후 배다른 형제에 의해 감금되고, 윤간을 당하며 비참한 삶을 산다. 이후 형제들을 죽이고 폭군이 된 그는, 그토록 사랑했고 그리워했으나 이제는 그를 증오하는 약혼자의 얼굴을 보며 자결한다. 모든 이들은 폭군의 죽음을 기꺼워했고, 한 많은 예르넨 헬리오의 삶은 그렇게 막을 내린다. 허나, 신의 농간이었을까? 예르넨은 또 다른 황족의 몸으로 눈을 뜬다. *** “도련님께서 깨어나셨습니다!” 골이 절로 울릴 정도로 짜증 나는 목소리들이었다. “도, 도련님, 움직이시면 안 돼요!” ‘씹, 도련님이라는 녀석은 어딨는 거야? 저놈 입 좀 막지 않고.’ *** 그토록 바라던 오메가의 형질도, 사랑하는 약혼자도 다시 얻게 된 예르넨. 두 번째 생애에서는 과연 해피엔딩을 손에 넣을 수 있을까? #베타->오메가수 #황제->황후수 #군림수 #폭군수 #굴림수 #알파공 #북부대공->황제공 #상처공 #피폐물 #고수위 #임신튀 #수시점70 #공시점30 + 빙의 전 피폐물, 빙의 후 찌통 한 스푼 로코.

출간되어 공지, 각 회차는 작가의 한마디, 댓글만 볼 수 있는 작품이에요.
회차 0
댓글 0
1화부터
최신순